완성차 가격 조정 안내  내용보기

Made To Win

최신형 Propel은 레이스에서 우승하기 위해 탄생했습니다. 이 에어로 로드 머신이 2022년 투르 드 프랑스에서 첫 선을 보인 데에는 이유가 있습니다. Propel은 레이스에서 가장 중요한 순간, 팀 BikeExchange-Jayco의 Dylan Groenewegen이나 Micheal Matthews와 같은 프로 선수들에게 경쟁 우위를 제공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수년간의 엔지니어링과 개발 끝에 올해 초 소규모 레이스에서 추가 테스트를 거친 최신형 Propel Advanced SL은 Groenewengen과 함께 데뷔했고, Tour de France 스테이지 3에서 그의 경력 중 가장 큰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네덜란드 선수 Groenewengen은 포토 피니시에서 세계 최고의 스프린트 선수들을 이겼습니다. 13일 후에는 Matthews가 클라이밍이 많은 험한 스테이지 14에서 극적인 솔로 어택으로 우승하면서 신형 Propel이 스프린트 이상의 것을 해낼 수 있다는 것을 입증해냈습니다.

Groenewegen 및 Matthews와 같은 빠른 피니시 선수의 경우, 승패는 종종 마지막 수 킬로미터의 정신없이 바쁜 순간에 갈립니다. 선수들은 포지션을 바꾸거나 앞선 선수들을 뒤쫓고, 어택을 합니다. 그리고 팔꿈치를 부딪히고, 기술이 필요한 코너를 통과하기 위해 열심히 몸을 기울이면서 다른 선수들을 제치고 달려 나갑니다. 그리고 바로 이 순간, Propel은 팩을 뒤로 하고 선두로 나아갑니다.

KEY PERFORMANCE FACTORS OF THE PROPEL AERO ROAD BIKE RANGE

통합된 에어로 다이나믹

신형 프로펠의 기본 설계 원칙은 에어로 시스템 쉐이핑 테크놀로지입니다. 이 프로세스는 모든 부품의 합으로 볼 수 있습니다. 이는 모든 튜브, 접합부, 각도 및 컴포넌트를 개별적으로, 그리고 가장 중요한 부분인 전체적인 시스템으로서 분석합니다.

이 시스템을 구성하는 다양한 모든 컴포넌트를 제작할 때의 목표는 실제 라이딩 조건을 반영하는 것입니다. 엔지니어링 팀에서는 CFD(컴퓨터 유체 역학)라고 불리는 공기 흐름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로 이 과정을 시작했습니다. 모든 숫자를 분석한 후에는 물리적 형상을 개발합니다. 그 다음에는 윈드 터널 테스트를 진행하고, 마지막 단계로 샘플 자전거를 만들어 프로 선수들과 함께 직접 도로에서 테스트합니다.

레이스를 제패하는 뛰어난 효율성

신형 Propel Advanced SL은 GIANT의 최고급 카본 섬유와 최첨단 제조 기술로 제작되어 이전 세대보다 무게 대비 강성 비율을 높였습니다. 뛰어난 레이서들에게 무게 대비 파워만큼 중요한 것이 없으므로, 신형 Propel 보다 단단하면서도 가볍게 만들어져야 했습니다.

테스트 결과에 따르면 새로운 프레임셋은 에어로 로드 제품군에서 가장 가벼운 프레임셋이 되었을 뿐만 아니라 강성 또한 크게 향상되었습니다. 무게가 가벼워지고 강성이 증가함으로써 도로에서 더 훌륭한 효율성을 자랑합니다. 프레임과 포크를 만드는 데에 사용되는 Advanced SL 카본 복합소재의 레이업과 함께 정확한 튜브 모양과 직경을 결정할 때, GIANT의 엔지니어들은 두 가지 핵심 강성 영역에 중점을 두었습니다. 첫 번째는 프레임 강성으로, 부하 시 전체 프레임 및 포크 비틀림 굴곡의 양을 결정하며, 두 번째로는 페달링 강성으로 하중을 받는 B.B 영역의 측면 굴곡을 측정합니다.

손쉬운 조정 기능

콕핏은 혁신적인 새로운 투-피스 Contact SLR 에어로 핸들바 및 스템 세팅에 맞춰 새롭게 설계되었습니다. 이를 통해 컴포넌트의 교체를 간편하게 할 수 있으며, 정밀한 핏을 조정하는 것이 쉬워졌습니다. 새로운 OverDrive 에어로 시스템은 오늘날의 많은 에어로 로드 바이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일체형 핸들바/스템 디자인을 채택하여 케이블과 호스가 외부에 노출되는 것을 막았습니다.

신형 컨택트 SLR 에어로 카본 핸들바는 에어로 효율성과 손의 편안함을 위해 상단이 평평하게 디자인되었으며, 스프린트, 코너링 및 하강 시 컨트롤을 향상시키기 위해 더 깊은 드롭을 제공합니다.

line bre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