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VIN, CCC 팀의 2019년 첫 번째 승리를 기록하다!

2019년 1월 4일 금요일

팀 / 라이더

Patrick Bevin은 금요일에 개최된 2019년 뉴질랜드 타임 트라이얼 챔피언쉽에서 승리하며 시즌을 성공적으로 시작하였으며 GIANT와 CCC 팀의 파트너쉽을 굳건히 하는데 도움을 주었다. 27살의 라이더 Bevin은 새로운 Trinity Advanced Pro TT 바이크를 타고 굳건한 승리를 기록했다. 그는 40km 코스에서 2위를 차지한 Hamish Bond와 1분 52초 차이를 두고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고 뉴질랜드 내셔널 챔피언만이 입을 수 있는 “실버 펀” 져지를 차지했다. “저는 이곳으로 돌아와 져지를 다시 돌려받고 싶다고 말했었습니다.” 2016년에도 타이틀을 차지했던 Bevin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제가 목표로 했던 쉽지 않은 ...

Patrick Bevin은 금요일에 개최된 2019년 뉴질랜드 타임 트라이얼 챔피언쉽에서 승리하며 시즌을 성공적으로 시작하였으며 GIANT와 CCC 팀의 파트너쉽을 굳건히 하는데 도움을 주었다. 27살의 라이더 Bevin은 새로운 Trinity Advanced Pro TT 바이크를 타고 굳건한 승리를 기록했다. 그는 40km 코스에서 2위를 차지한 Hamish Bond와 1분 52초 차이를 두고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고 뉴질랜드 내셔널 챔피언만이 입을 수 있는 “실버 펀” 져지를 차지했다.

“저는 이곳으로 돌아와 져지를 다시 돌려받고 싶다고 말했었습니다.” 2016년에도 타이틀을 차지했던 Bevin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제가 목표로 했던 쉽지 않은 레이스이면서 올해의 첫 레이스였습니다. 하지만 저는 지난 몇 개의 시즌 동안 제 타임 트라이얼 퍼포먼스를 발전시키기 위해 열심히 노력했고 그 목표가 이루어졌습니다. 월드투어의 타임 트라이얼에서 라이딩하기 시작할 때 유럽에 실버 펀 져지를 입고 가게 된 것은 정말 큰 영광이자 자부심이 될 것입니다.”

Napier의 해변 도시의 안과 밖을 가로지르는 힘든 코스에서 레이스를 치룬 Bevin은 평균 시속 47.29km로 질주했다. 그는 새로운 Trinity Advanced Pro TT 바이크 탔으며, GIANT에서 개발한 (#overachieve 라벨이 붙은) 프로토타입 에어로 휠시스템를 사용했다. 또한 공기 저항을 최소로 하기 위해 GIANT Rivet TT 에어로 헬멧을 착용했다.

“이 코스는 정말 정직합니다.” Bevin은 말했다. “저는 페이스를 올바르게 유지하고 경기의 상반부에 강하게 홈으로 돌아오는 것에 크게 신경을 썼습니다. 제 스플릿 타임은 좋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두 번째 랩에서는 속도가 더 빨라졌고, 이것은 좋은 현상이었습니다. 이 코스는 라이더의 컨디션에 크게 좌우됩니다. 컨디션이 좋은 날에는 그렇지 않은 날보다 스플릿 타임이 2분에서 3분은 더 빨라집니다. 그래서 결과가 어떻게 될지 알 수 없습니다.”

뉴질랜드 TT 챔피언 져지를 확보한 Bevin은 그의 새로운 CCC 팀과 함께 월드투어에서의 그의 네 번째 시즌 레이스를 치루는 것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해에 타임 트라이얼에 집중된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게 되어 운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Tour de France 전까지 일주일 동안 진행되는 스테이지 레이스에 다수 참가할 예정입니다. 일이 잘 진행되면 말이죠.” Bevin은 또한 다음과 같이 덧붙였다. “실버 펀 져지와 함께 Tour de France에서 라이딩하는 것은 정말 멋질 것입니다. 그 후 올해의 후반기에는 Yorkshire에서 개최되는 월드 챔피언쉽에 집중할 예정입니다. 저는 작년에 오스트리아에서 좋은 시즌을 보냈으며, 이 경험은 저를 한 단계 발전시켜 주었습니다. 이 모든 것은 제 타임 트라이얼 퍼포먼스를 계속해서 향상시키는 것과 관련되어 있습니다. 이제 그것을 저의 목표로 삼을 기회가 왔습니다.”

공유

관련 항목

More news

News sections